다시 돌아온 퇴직소방관’ 실버세대 안전지킴이 맹활약 국민의소리 경기포털TV 정송이 앵커 겸 기자

2020-11-09 


다시 돌아온 퇴직소방관실버세대 안전지킴이 맹활약 국민의소리 경기포털TV 정송이 앵커 겸 기자

#경기도 #이재명 #실버세대 #안전지킴이 #정송이앵커 #정송이아나운서 #정송이기자 #뉴스 #국민의소리 #경기포털TV

 

 

 

지난 8월 남양주의 한 주택에 불이 났다. 이 집에 혼자 사는 80대 노인은 가스 불에 음식물을 올려놓고 안방에서 깜빡 잠이 들었지만, 가까스로 화를 면할 수 있었다. 불과 며칠 전 퇴직 소방공무원 출신 실버세대 안전지킴이가 설치해준 단독경보형 감지기 덕분이었다. 집안에 연기가 퍼지면서 감지기 소리에 잠이 깬 노인은 지킴이에게 배운 대로 침착하게 행동할 수 있었다.

 

 

그로부터 얼마 뒤 노인은 안전지킴이가 감지기와 소화기 사용법을 비롯해 가정 내 안전수칙 설명을 알기 쉽게 설명해줘 피해를 보지 않았다며 사회복지사를 통해 감사 인사를 전해왔다.

 

 

퇴직 소방공무원들이 독거노인 세대를 방문해 각종 안전서비스를 제공하는 화재취약 실버세대 안전지킴이들이 맹활약하고 있다.

 

 

9일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도는 퇴직 소방공무원 5명을 선발해 지난 8월부터 이달까지 4개월 간 도내 독거노인 600여 명을 대상으로 화재취약 실버세대 안전지킴이 사업을 벌이고 있다. 올해 초 소방청에서 전국 17개 시도본부를 대상으로 사업참여를 모집해 도가 선정된 데 따른 것이다.

 

 

지킴이들은 독거노인 집을 방문해 화재 등 각종 안전상태를 점검하고 안전 위험요소를 제거하는 일을 한다. 또 안전 기본상식과 같은 안전교육도 실시한다. 소화기와 건강약품 등 안전용품도 제공한다.

 

 

지난달까지 3개월간 500명의 독거노인 세대에 단독경보형 감지기 503대를 설치하고 소화기 453대를 전달했다. 또 루테인과 비타민 등 건강의약품 1,020개를 배부했다.

 

 

안전지킴이로 활동 중인 한 퇴직 소방공무원은 퇴직 후 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일을 찾다가 우연한 기회에 안전지킴이 활동을 하게 됐다어르신들로부터 고맙다는 말 한마디를 들을 때면 뿌듯하면서 큰 보람을 느끼게 된다고 말했다.

 

 

정찬영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생활안전팀장은 독거노인에게 각종 안전수칙 전파를 통해 노인세대 사회안전망 구축을 기대할 수 있으며, 퇴직소방관에게는 전문역량을 활용한 일자리를 제공해 12조의 효과가 있는 사업이라며 더 많은 어르신들이 안전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수정